우리고전과 함께하는 초등독서 추천도서, 내가 진짜 홍길동이다!

아이가 많은 책을 읽을 수 있도록 지원해주려고 노력하는 편인데요,

가만 보니 우리 고전은 잘 읽어보질 못한 것 같았습니다.

그래서 무얼 보여줄까 고민하다가 선택한 책이 바로 홍길동~

'내가 진짜 홍길동이다!' 입니다.




남자 아이라 더 재미있게 볼 수 있을 것 같았는데요,

해리포터와 비교해놓은 책 머리말의 내용에 공감이 가기도 하더라고요.

사백년전 원조 마법소년으로 파란만장한 삶을 살아가게 되는 홍길동의 일대기를 볼 수 있죠.



고전이 좋은 점은 그 옛날의 사회상을 담아내며,

여러가지 교훈과 함께, 되돌아볼 수 있어서인 것 같은데요,

홍길동 역시 당시 사회의 단면을 담아내는 멋진 활극이죠.



사실 어릴 때는 홍길동이 실존 인물로 알기도 했는데요,

아무 이야기 없이 아이도 읽게 되면 실제 있었던 인물로 알게 될까요? ㅎ

그런데 아이에게 읽기전에 홍길동 얘기를 해주기는 해서 그러진 않았죠 ㅎ



고전은 재미와 친근함 속에서

인물들을 통해 우리 조상들의 모습을 자연스럽게 알아갈 수 있어 좋죠.



홍길동하면 항상 떠오르는

'아버지를 아버지라 부르지 못하고..'

왜 홍길동이 그래야만 했는지에 대해 읽어보면서

사회적인 문제까지 자연스럽게 알게 되는데요,

이야기와 실제의 차이 정도만 엄마 아빠가 알려주는 것도 괜찮겠더라고요.




홍길동은 이야기로서의 재미도 그렇고,

여러가지 문제를 동시에 느껴볼 수 있는 내용들이라,

초등학생 아이들이 처음으로 읽기에 좋은 고전인 것 같습니다.



'내가 진짜 홍길동이다!'는 이야기가 다 끝나고나서는

고전 소설 속의 역사읽기 코너를 통해

조선시대의 사회상을 설명해주기도 합니다.



아이들이 고전이 주는 매력을 알아갈 수 있도록

다른 고전들도 하나 둘 읽어나갈 수 있도록 해줘야겠네요.

우리 아이를 위한 첫번째 고전으로 추천합니다. :)


http://www.yes24.com/Product/Goods/58475312



이 글을 공유하기

댓글(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