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밀이야기를 간직한 친구들을 위한 추천도서, 안녕 나의 비밀친구

728x90
반응형

안녕, 나의 비밀친구..

아이에게 읽게 해주고 싶어 골라본 책입니다.

다양한 이야기를 읽어볼 수 있는 창작동화도 좋을 것 같아 선택했는데,

아이가 보기전에 제가 먼저 읽어봤는데요, 아이뿐만 아니라 부모님들이 읽어도 좋은 동화네요.




작가의 글은 시작에서 많은 이야기를 들려주진 았으며

비밀 수첩에 대해 말해주며 이야기가 어떤 내용에 대해 전개 되는지 힌트를 주거든요.

어린 시절 한번쯤 가지고 써내려갔을법한 비밀수첩이 중요한 소재가 되며 이야기를 풀어갑니다.



스토리는 주인공 제레미가 도서관에서 한 수첩을 습득하면서 고민을 하기 시작하면서

본격적으로 이야기가 시작되죠. 그리고 호기심에 수첩내용을 읽어가면서

과연 누구의 수첩인지 알아내기 위한 제레미의 추리가 펼쳐지기 시작하죠.



수첩의 주인이 아닐법한 친구들을 먼제 제외시키고, 

글의 내용을 가지고 누구일까 추리도 하고, 친구를 떠보기도 하는 등

다양한 방법으로 찾아보며 수첩 주인을 알아내기 위해 노력하죠.



수첩 주인을 찾기 어려운 이유는 책의 주인 정보를 적는란도 알수 없게 적혀있고,

도통 학교에서는 찾을 수 없는 이름들로 채워져있기 때문이죠.

그러면서도 호기심을 불러일으키는 여러가지 문장들은 제레미로 하여금 더욱

탐정 놀이에 집착하게 만듭니다. 



사실 이야기 초중반은 제레미의 탐정놀이에 집중하면서

사춘기 시절에 겪는 아이들의 흔한 일기와 감수성 어린 모습들만 보는 것 같은 느낌이었는데

비밀수첩의 내용에서 슬픈 내용들을 접하게 되고,

수첩 주인을 알게 되면서 그에 대한 갈등이 시작되면 

또다른 동화의 재미가 시작됩니다. 사실 그래서 저도 이때부터 더욱 재미있게 보기 시작했죠.



본격적으로 제레미와 비밀 수첩 주인공의 감정이 드러나고

서로의 감정이 교차되면서, 독자들은 비로 정리되는 상황에 안도하면서도

제레미가 수첩 주인을 찾지 못해 상처입었던 수첩 주인의 마음에도 공감을 하게 됩니다



과연 제레미와 비밀수첩의 주인공은 화해할 수 있을까요~?



이야기의 끝은 해피엔딩일까요? 여러가지로 궁금하실텐데요,

안녕 나의 비밀친구는 정말로 차분히 읽어보면 큰 재미를 느낄 수 있는 이야기입니다.



끝나도 끝나지 않는 이야기,

해피엔딩인지 아닌지 생각하게 만드며 추억도 되돌아보

그 시절 나의 어린 마음을 생각나게 하는 동화이죠.



안녕 나의 비밀 친구를 보신다면 절대 책의 뒷부분은 살펴보지 마세요.

꼭 처음부터 읽어보시기 바랍니다.

반전이 있다는 것도 스포이지만, 그래도 그 반전을 무심코 알고서 읽는 것보다는

알려드리는게 나을 것 같거든요.


책을 읽고서 생각하게 되는 건요, 그저 누구나 행복하면 좋겠네요.

모두 행복할 수 있다면 참 좋겠어요. :)



728x90
반응형

댓글(0)

Designed by JB FACTOR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