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체감 좋은 투명케이스, 갤럭시S10+ 페이퍼 케이스

|   새로운 느낌의 케이스를 사용해보게 되어 소개해봅니다. 페이퍼 케이스라는 이름의 갤럭시S10+ 용 케이스를 사용해봤는데, 상당히 깔금하고, 깨끗한 느낌의 컨셉으로 어필하고 있는 케이스입니다. 포장재부터 뭔가 심오한 각오를 엿볼 수 있기도 하는데요, 암튼 불필요한 디자인 요소를 최대한으로 배제한 느낌입니다.




|   상자를 개봉하면 화이트 컬러의 상자와 대비되는 블랙컬러의 지퍼백이 나옵니다.



|   그 아래에는 '모든 것은 종이한장 차이'라는 의미심장한(?) 문구와 함께 디자인 또는 개발자로 예상되는 분들의 사인도 있네요. 자부심을 담았다고 하는걸까요?.



|   이렇게 심플한 패키지는 환영합니다. 어차피 케이스 하나 있는 건데 너무 거추장스럽게 포장하고 비싸질 필요는 없으니까요.



|   지퍼백인데 지퍼쪽에는 갤럭시S10+ 라는 기종명과 클리어 화이트라는 컬러가 표시되어 있습니다.



|   꺼낸 케이스 겉면에는 보호비닐이 하나 붙어있는데요, 화살표 표시대로 제거해주면 됩니다.



|   아래 사진의 왼쪽 케이스는 갤럭시S10+ 구입시 기본적으로 패키지에 포함되어 제공되는 케이스입니다. 우측이 페이퍼 케이스인데요, 확실히 더 얇긴 하더라고요.




'모 든 것 은 종 이 한 장 차 이'


|   그런데 케이스를 이리저리 살펴보다가 아쉬운 점을 발견했는데, 상단 부분에 이렇게 긁혀있는 모습이 눈에 띄네요. 하필 불량이 걸린 건지도 모르겠습니다.



|   장착은 여럽지 않고요, 어느 한쪽부터 끼워맞추면 쉽게 장착할 수 있습니다.



|   갤럭시S10+와의 일체감이 상당히 좋은편이라 얇고 슬림한 케이스 선호하는 분이라면 좋아할 수 있는 케이스입니다. 다만 버튼을 누르는 부분은 좀 더 공간에 여유를 두는게 좋겠더라구요. 지금 상태에서 핏은 좋지만 버튼 누를때 아쉽더라고요.



|   프리즘 화이 트 컬러와 잘 어울리는 클리어 화이트 페이페 케이스입니다.



|   기본케이스와 달리 아래쪽도 각 구멍을 제외하고 모두 막혀있어서 보호하는데 좀 더 좋죠.



|   왼쪽의 볼륨조절 버튼과 빅스비 버튼도 위치가 딱 들어맞는데요, 말씀드린대로 버튼 크기와 정말 딱 들어맞아서 오히려 조작감에 영향을 주네요.



|   상단도 완벽하게 보호~



|   클리어케이스이지만 그립감 괜찮고 미끄러지지 않는 점은 좋았습니다. 무엇보다 갤럭시S10+ 본연의 디자인을 최대한 유지할 수 있다는 게 가장 큰 장점이죠.



|   슬림하고 심플한 스타일의 케이스 좋아하는 분에게 추천합니다. 



|   지금도 가볍고 슬림해서 좋지만 아쉬운 점만 보완하면 더 좋은 케이스로 거듭날 듯 하네요. :)


- 본 포스팅은 업체로 부터 제품만 제공받아 자유롭게 작성되었습니다. -


이 글을 공유하기

댓글(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