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태원 데이트 코스로 좋은 한남동 브런치 맛집, 살모니스트

얼마전 오랜만에 이테원 브런치 맛집, 살모니스트에 다녀왔습니다.

연어 요리를 아주 맛있게 먹었던 맛집이었는데요,

이태원 갈일이 생겨 어디서 식사를 할까 하다가 살모니스트가 생각나서 한번 다녀왔네요.




예전 인테리어 그 모습 그대로 그자리에 있어서

왠지 친숙하고 반갑고 그러네요.

(얼마나 와봤다고..ㅋ)



유난히 햇살 좋았던 날이라

한남동 브런치 맛집 찾는 기분도 남달랐던 거 같네요.



이국적인 분위기기 모습 그대로였는데요,

점심시간보다 조금 일찍 갔는데, 곧 예약손님들이 많이 들어오시더라구요. 



예약하고 오실 만큼 사람들 사이에 알려진 것 같더라구요.



일찍가서 다행히 분위기 몇컷 담을 수 있었습니다. ㅎ




바 디자인도 독특하면서 멋이 있는거 같았어요 



독특한 소품과 그림들이 살모니스트만의 분위기를 연출해주는 것 같습니다.



이런 느낌 좋아하시는 분들이

맛있는 요리까지 함께 즐기기 위해서 많이 찾으시는 거 같아요 ㅎ




그럼 이제부터는 식사를 해볼까요~



살모니스트는 호텔 출신 쉐프의 정직한 요리로 많은 분들이 찾는 곳인데요,

그 중에서도 연어요리가 맛있었던걸로 기억을 합니다.

오늘은 좀 다른 걸 먹어보기로 했죠 ㅎ



우선 메뉴판 구경부터 했는데요,

전보다 가격이 조금 내렸더라구요. 그래서 메뉴판도 달라졌구요.



사케동과 같은 점심 먹기에 부담없는 가격대의 요리도 등장하고,

그동안 조금 변화가 있었던 것 같습니다.



사시미와 파스트도 모두 맛있어 보여서 뭘 먹어야할지 고민 많이 했네요 ㅋ




사진에서도 쉐프의 손길이 느껴지더라구요.



오늘 그래서 선택한 요리는 전복밥과 쉬림프 로제 파스타입니다.



음료는 레몬에이드와 콜라를 시켰는데요, 

레몬에이드는 레몬을 통으로 넣어서 정말 진하더라구요.

사징님께서 신경써주시면서 너무 시면 얼음이 좀 녹은 후 마시는걸 권하시더라구요. 



이것이 바로 전복밥인데요,

예전에는 전복볶음밥이었는데, 전복을 버리는 것 없이 제대로 활용하시려고

전복밥으로 바꿨다고 하시네요.



전복밥과 함께 나오는 반찬까지 건강함이 그대로 드러납니다.

맛은 기본이죠.



함께 나온 샐러드도 신선함에 상큼한 드레싱이 더해져서 입맛에 딱 맞더라구요.



올라간 계란은 잘 풀어서 비벼드시면 됩니다.



전복한점 올려서 한수저더 떠먹으면 몸에 그냥 기운이 생기는 것 같네요.

적당한 간에 술술 넘어가는 전복밥의 참맛 한번 꼭 느껴보세요.



거기다가 표고버섯까지 통째로 주셔서 

정말 건강을 제대로 챙길 수 잇습니다.

완전 보양 제대로 하는 것 같은 전복밥인데요,

정말 맛있어요



심상치 않은 비주얼의 쉬림프 로제 파스타입니다.

눈썰미 좋으신 분들은 뭔가 특별한 걸 발견하셨을텐데요,

바로 호박이 들어있네요~ ㅎ



호박들어간 파스타는 처음이었는데

이게 은근 로제 소스와 궁합이 좋더라구요 



이름답게 새우도 듬뿍~



면도 아주 잘 익혀져서 식감이 좋아서

로제소스 맛을 아주 잘 전해주더라구요.

전복밥과 함께 먹어도 정말 좋더라구요.



살모니스트에서의 브런치 만으로도

좋은 기운은 다 받은 것 같아요.



이태원 데이트 하시는 분들이나, 이태원으로 나들이 오신 분들은

살모니스트 한번 들러보시면 좋을 것 같습니다.

점심메뉴에 먹을만한 가격대의 요리도 생겼으니 점심에 한번 가보셔도 좋을 것 같고요. 

다음에 또 오고 싶은 맛집입니다. :)




서울시 용산구 이태원동 74-34

02-749-7918


- 본 포스팅은 업체로부터 식사권만 제공받아 자유롭게 작성되었습니다. -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서울특별시 용산구 이태원1동 |
도움말 Daum 지도

이 글을 공유하기

댓글(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