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ritz] 알람시계/FM라디오/MP3플레이어를 하나로, 브리츠 블루투스 스피커 BE-SM50

|   브리츠에서 팔방미인형 블루투스 스피커 BE-SM50을 출시했습니다. 알람시계와 FM라디오, MP3 플레이어를 한몸에 담은 블루투스 스피커로 그야말로 멀티플레이어형 블루투스 스피커라고 보면 됩니다.




|   개봉하면 블루투스 스피커 BE-SM50이 완충제에 안전하게 포장이 되어 있고, 설명서와 USB 충전케이블이 있습니다. 그리고 AUX 케이블도 하나 포함되어 있습니다.



|   알람시계 기능을 포함하고 있는 브리츠 블루투스 스피커 BE-SM50은 전면 가운데 작은 LCD 창을 가지고 있습니다.



|   위에서 보면 사다리꼴 형태로 전면 스피커 부분이 뒷부분보다 조금 넓은 구조의 디자인입니다.



|   뒷면에는 왼쪽부터 전원 스위치, AUX단자, TF-CARD(마이크로 SD카드를 의미합니다) 슬롯, 그리고 USB단자와 충전을 위한 마이크로 USB 단자가 있습니다.



|   윗부분은 왼쪽부터 전원/모드선택 버튼, 앞뒤 곡이동/볼륨조절 버튼, 재생/정지 및 통화 버튼이 있습니다. 그러고보니 가장 왼쪽에 있는 조그만 구멍을 빼먹었는데요, 왼쪽구멍이 핸즈프리를 위한 마이크인것 같네요. 오른쪽은 전원LED가 들어옵니다.



|   시간이 표시되는 블루투스 스피커이기 때문에 책상이나 침대 옆 머리맡 탁자에 두고 사용하면 됩니다.



|   컴팩트한 디자인이라 좁은 공간에서도 쉽게 사용할 수 있는 블루투스 스피커로 어디에 두어도 잘 어울리기 까지 하는 스피커죠. 블루투스 4.2 칩셋을 탑재하고 있어서 스마트기기와 쉽게 연결이 되고 덕분에 핸즈프리용으로 사용할 수 있습니다.



|   한곳에서 고정적으로 사용하실 분들은 AUX단자를 통해 유선으로 연결하고 스피커로 활용하셔도 될 것 같네요.



|   브리츠 블루투스 스피커 BE-SM50은 스피커 기능을 꺼두면 일반 탁상시계 모드가 되는데, 잠시 두면 시간은 보이지 않고, 클론 : 만 깜빡입니다. 잠잘 때 머리맡에 두어도 불빛으로 수면을 방해받을 일이 없는 거죠. 일어나서 시간이 궁금할 땐 재생/통화 버튼을 누르면 현재 시간이 나타납니다.



|   듀얼 45mm 브리치 프리미엄 유닛을 탑재하고 있는 사운드도 충실히 구현해냅니다. 서브우퍼 스타일의 에어덕트를 장착해서 베이스 음향을 향상시켰다고도 하네요. 무엇보다 블루투스 연결을 통해 간편하게 강력한 사운드를 즐길 수 있어서 집이나 야외 등 구애받지 않고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어 좋습니다.



|   브리츠 블루투스 스피커 BE-SM50은 2200mAh의 대용량 배터리를 탑재하고 있어서, 한번 충전하면 최대 10시간까지 연속재생도 가능하다고 합니다. 야외에서 사용하더라도 오랜 시간 사용할 수 있어서 좋죠. 



|   기능모드를 꺼둔 상태에서 재생/통화 버튼을 누르면 현재시간과 알람시간을 설정할 수 있습니다.



|   시간을 설정하는 방법과 FM라디오를 듣는 모습을 한번 영상으로 보시죠~



|   음악을 USB에 담아 연결해봤는데요, 재생이 아주 잘되네요. 음악을 따로 이렇게 메노리 담아 USB든 TF-Card로 음악 감상을 하는 것도 괜찮을 것 같습니다.



|   이번엔 음악을 재생하는 모습입니다. 처음에는 블루투스로 아이폰의 음악을 재생하는 모습이고, 그다음에는 USB를 연결해서 음악을 재생해봤습니다.



|   이렇게 성능이 빵빵하면서 가격도 무난하더라구요. 사은품이나 선물용으로 좋아보입니다.


|   잠자기전 라디오 듣는걸 좋아하는 분이나 머리맡에 알람시계 하나는 두어야 하는 분들이라면 이런 다방면의 브리츠 블루투스 스피커 BE-SM50도 괜찮을 것 같습니다. :)


- 본 포스팅은 브리츠로부터 제품을 무상으로 제공받아 자유롭게 작성되었습니다. -

이 글을 공유하기

댓글(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