곧 찾아올 삼성의 새로운 스마트워치, 기어S2에 대한 느낌

|   독일 베를린에서 열리고 있는 IFA 2015에서 삼성의 기어 S2가 공개되었습니다. 사실 그동안 삼성의 스마트워치로 인해 별관심을 기울이지 않았는데, 그동안의 시행착오 덕분인지 괜찮은 모델이 나온 것 같습니다. 일단 현장에서 직접 만나본 사람들의 반응이 좋은 것 같고, 삼성투모로우에서 살펴본 내용을 보니 관심이 갑니다. 그래서 개인적인 느낌을 정리해봤습니다. 삼성의 키노트는 확실히 화려하긴 하네요.

(모든 이미지 출처 : Samsung Gear S2 Showcase: Keynote)


|  디자인 _ 원형베젤

 UX를 먼저 얘기를 할까, 시계 디자인을 먼저 얘기할까 하다가 시계 디자인을 먼저 적어봅니다. 일반적으로 아날로그 시계의 디자인이 원형임에도 불구하고, 초기에 스마트워치가 사격형으로 주로 나온데에는 스마트폰 화면을 옮겨와야 한다는 생각 때문이 아닌가 하는 생각을 해봤습니다. 단순히 시간만 보는게 아니라, 스마트폰처럼 메일도 보고, 메시지도 보고, SNS도 봐야하니까요. 그런 의미에서 스마트폰의 네모진 화면을 그대로 반영하는 것이 기존 사용자경험을 자연스럽게 녹여낼 수 있을 것이라고 생각했을 것 같습니다. 


그런데, 최근에는 원형디자인이 대세이고, 기어S2 역시 전작과 다르게 이번에는 원형디자인을 채택했습니다. 애플워치와의 차별화를 위해서든, 아날로그 시계의 감성전달을 위해서든, 한눈에 달라진 모습으로 공개되었습니다. 그리고 이 선택이 나빠보이지 않습니다. 이전 버전과의 변화 그리고 새로운 시계라는 느낌을 전달하는데 좋은 선택이었다고 생각합니다.


원형 디스플레이에 나타나는 내용들을 보면 어떤 느낌일지도 궁금하네요.



|  새로운 사용자경험 _ Circular UX

 애플워치는 디지털크라운을 이용하여 시계를 조작합니다. 터치등의 기본적인 조작을 배제하고 기어S2에서 디지털크라운과 같은 역할을 하는 것이 원형베젤로 보입니다. 이외에 실제 시계와 같은 위치에 있는 물리버튼들로 다룬다고 합니다. 원형베젤의 조작은 아이디어가 좋은 것 같습니다. 공간과 디자인을 효율적으로 활용한 UX라고 생각됩니다. 물리버튼도 이용하다 보면 익숙해질테고요. 




|  아이콘

 사실 아이콘 모양을 보고 애플워치 베끼기를 생각하지 않을 수 없었습니다. 그런데 기어S2를 관심갖고 들여다보니 납득이 됩니다. 일단 기어S2 자체가 원형디스플레이입니다. 이곳에 배치할 아이콘의 모양을 어떤걸로 해야될까요? 선택의 여지가 없어보입니다. 저같아도 원형으로 했을 것 같습니다. 전체적인 디자인의 기준을 원으로 가져갔는데, 난데없이 네모난 아이콘을 들이밀고 싶진 않았을 겁니다. 애플워치의 앱화면과 같이 배치조차 같았다면 모를까, 단순히 아이콘 모양만으로 따라했다고는 얘기하기 어려울 것 같습니다. 상식적인 수준에서의 판단으로 충분히 적용이 가능해보입니다.




|  결제

 사실 기어S2가 가장 구미가 당기는 이유가 결제서비스입니다. 국내에서 언제 이용가능할지 모르는 애플페이와 달리 삼성은 루프페이를 인수하며 기존 마그네틱 카드까지 이용가능한 삼성페이를 선보였습니다. 일단 시장 반응은 좋아보이는데, 확실히 기존 가맹점에서도 그대로 이용할 수 있는 범용성 덕분에 호응을 얻는 것 같습니다.

 그런데 말입니다. (이거 은근 재밌다는..)

 이 삼성페이를 손목에 차고다니는 기어S2에서도 이용할 수 있다고 합니다. 이 부분은 국내에서 확실히 메리트가 있어보입니다. 하반기 중에 적용될 교통카드 기능도 반영될 것으로 보이고, 무엇보다 티머니까지 이용가능하다고 하니 상당히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가 됩니다. 애플페이가 들어온다 하더라도 iDevice의 NFC를 개방하지 않는 이상 티머니와 같은 NFC 결제 이용에 한계가 있을테고, 결제 범용성에서도 삼성페이에 밀릴 수 밖에 없을 것 같거든요.




|  이정도만 적어봤습니다. 공개된 정보만 접하고 적어본거라 실제 만져봤을때의 느낌이 상당히 궁금합니다. 확실한 한가지는 그동안 삼성에서 출시했던 스마트워치의 느낌을 잊게 할정도로 반응이 좋을 것 같은 예상입니다. iOS 기기와의 연동까지 언급되는 것 같던데, 애플워치를 사용하고 있는 저마저도 갈아타고 싶은 생각이 들 정도네요. 


언급한 내용외에도 DIY가 가능한 시계디자인, 무선충전, 3G 지원 등 다양한 추가적인 기능은 물론 실생활과 맞물려 실질적인 이용가치를 얻을 있는 것에서 애플워치보다는 확실히 높은 점수를 딸 것 같습니다. 10월 2일이면 확인할 수 있겠네요. :)



이 글을 공유하기

댓글(0)